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은경 "설날 홍역 전국 확산 우려 낮아"…노인결핵 과제(종합)

최종수정 2019.01.23 06:48 기사입력 2019.01.22 15:51

댓글쓰기

전국 확진자 31명으로 1명 늘어…"유럽·동남아 여행 전 예방접종 맞아야"

정은경 "설날 홍역 전국 확산 우려 낮아"…노인결핵 과제(종합)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설날 연휴를 앞두고 홍역 유행에 대한 우려가 있지만 전국적 확산 가능성은 낮다."

22일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충북 오송 한 식당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확진환자의 홍역 바이러스 유전형 확인 결과 해외에서 유입된 것으로 추정된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2월 초 설 연휴로 민족 이동이 시작되지만 이번 홍역의 경우 대규모 추가적인 확산은 없을 것이란 설명이다.

정 본부장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이후 감염병에 대한 국민적 민감도가 높아짐에 따라 홍역에 대한 걱정이 많지만 별다른 예방법과 백신이 없는 메르스에 비해 (홍역의) 치명도는 낮다"면서 "홍역은 1회 예방접종만으로도 93%의 감염 예방 효과가 있으므로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정 본부장은 "특히 프랑스·이탈리아 등 유럽지역은 홍역 백신 2차 접종률이 85% 이하로 낮아 대부분의 국가에서 홍역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면서 "일부 국가에서 안티 백신 움직임이 있어 접종률이 낮은 만큼 설 연휴 동남아, 유럽 등 홍역 유행지역으로 여행할 계획이라면 예방접종 여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의료진 감염 총 6명…잠복기 최대 21일로 예의주시= 질본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기준 지난해 12월부터 전국 5개 시도에서 31명이 홍역 확진을 받았다. 집단유행은 대구(17건)와 경기(안산 10건·시흥 1건)에서 확인됐고, 서울과 경기 안양, 전남 신안에서 각각 1건씩 총 3건이 산발 사례로 보고됐다. 전날 경기도 안산시에서 백신 미접종 영아가 홍역 확진을 받아 감염자가 총 31명으로 늘었다.
정 본부장은 "31명의 홍역 확진자의 사례를 보면 만 4세 이하 영유아와 이들과 접촉력이 있는 가족, 의료기관 종사자 등 총 세 부류"라면서 "의료기관 종사자 중 감염자는 총 6명으로 업무 특성에 따라 격리 조치 등이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의료기관 종사자 감염으로 인해 관련 병원 등의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면서 "현재 의료기관 내 추가 감염은 우려할 수준은 아니지만 홍역 잠복기가 최대 21일인 점을 감안해 향후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홍역의 경우 발열, 발진 등이 주요 증상이지만 이는 영유아의 경우 다른 질병에서도 흔히 나타나는 증상"이라면서 "검진을 위한 의료진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보고 의사협회, 병원협회 등과 정보를 공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해외감염병 위험경보시스템·결핵퇴치 핵심 과제= 정 본부장은 올해 질병관리본부의 핵심 과제로 해외감염병 위험경보시스템 구축과 결핵 퇴치를 꼽았다. 그는 "국민이 위험국가를 방문하면 외교부에서 경고 안내문자가 전달되듯이 여행자가 해당국가를 방문할 때 감염병 현황 및 주의사항 등을 알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감염병이 이전에는 세균 중심이었다면 메르스 등 요즘은 다 바이러스"라면서 "과거에는 주로 선박 통한 항만 검역이 중심이었다면 이제는 공항 중심의 사람검역이 중요해진 만큼 변화를 반영해 건강상태질문서 개정작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결핵 퇴치의 어려움도 호소했다. 현재 우리나라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결핵 발생률과 사망률이 가장 높다. 특히 노인·외국인·노숙인의 결핵 발생률이 높은 상황이다. 정 본부장은 “결핵은 약을 먹으면 증상이 호전하지만, 완치를 위해서는 수개월 지속적으로 약을 복용해야 하기 때문에 면역력이 약한 노인들의 경우 간독성 등의 문제로 쉽지 않은 게 현실"이라면서 "노인결핵의 증가를 막기 위한 방안을 구체적으로 고민하고 보완하겠다"고 말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