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최종수정 2018.12.28 08:44 기사입력 2018.12.28 08: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성수 기자]
다사다난했던 2018무술년이 어느덧 저물고 있습니다.
정치, 경제, 사회 전반에 걸쳐 우리에겐 많은 이슈들이 있었습니다.
그 이슈들을 한 컷의 그림으로 그리면서 많은 공감 혹은 여러 비난도 받았지만
아직까지 별 뒤탈(?)없이 이어가고 있다는데 자부심으로 여기고 있습니다.
2018년 한 해 동안 선보인 '툰' 중에서 스스로 기억에 남는 10점을 시간대별로 선정 해 봤습니다.

1. 나도 가했다. (3월2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당시 미투(나도 당했다)가 각계각층에서 끊임없이 생산되던 시기.
당한사람이 있으면 가한사람도 있는 법.

2. 잠복(?) (4월13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금융개혁의 큰 뜻을 품고 금융감독원장 으로 내정된 김기식이 그 뜻을 이루지 못하고 도덕성과 갑질 시비에 휘말려
결국 스러지다.
"난 더러워도 괜찮아, 큰 뜻을 품었으니까"

3. 조준 (7월27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기무사의 계엄문건 폭로파문은 한민구 전 국방장관과 묘하게 엮인 송영무 국방장관의 입장을 곤란하게 만드는데 결정적 역할을
했지만, 평소 기무사개혁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는 문대통령에겐 기무사역시 제거대상일 뿐?

4. 지금, 여의도 (8월10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피감기관의 예산으로 외유성 출장을 다녀오는 국회의원이 있다는 건 이제 이슈꺼리도 아니다. 지금, 여의도에선 절대적 기득권을 가진 높으신 분들의 일진 코스프레가 한창이다.

5. 비핵카드 (9월21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비핵카드=절대카드(?)
문제는 김정은이 그 카드를 한 번에 쓸 생각은 없는 듯하다.
필요할 때마다 요긴하게 꺼내는 듯 한 인상을 풍긴다.

6. 오빠만 믿어. (10월4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비리의 팔방미인 유은혜를 인사청문회라는 거센 파도 앞에서도 지켜줄 수 있는 건 역시 든든한 오빠뿐!

7. 목구멍으로 넘어갑니까? (11월1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리선권의 "목구멍으로 넘어갑니까?" 발언은 가뜩이나 취업이 안 돼 집구석에서 엄마눈치 보며 개미 목으로 넘기듯 끼니 때우는 모든 취준생들의 공분을 산 망발이었다.

8. 잔액이 부족합니다. (11월8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잔액(경제)이 부족합니다."
문재인정부 경제투톱의 한축을 담당하고 있는 장하성 청와대정책실장은 아마 인정하고 싶지 않았을 듯.
결국 하차.

9. 야, 이 XXX들아! (11월16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당장 법안통과가 시급한 윤창호(음주운전 기준강화)법, 사립유치원법 관련 법안들이 여야의 비루한 밥그릇 싸움에
계류하고 있는 모습을 풍자.

10. 바보야, 나 좀 봐! (11월30일)
[오성수의 툰]2018 올해의 툰 10작품

"바보야, 문제는 경제라구!"
북과의 로맨스, 경제는 결국 참사로 이어지고 있다.
지지율 50%붕괴는 어쩌면 당연한 결과였을지도...

2019년엔 우리 앞에 어떤 뉴스들이 펼쳐질지 기대가 큽니다.
황금돼지해인 2019년, 더 좋은 '툰'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오성수 기자 gujasi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