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외석학칼럼]모성 건강에 대한 트럼프의 전쟁

최종수정 2018.03.27 13:46 기사입력 2018.03.27 13:46

댓글쓰기

앤 마리 슬로터 뉴아메리카재단 CEO
[해외석학칼럼]모성 건강에 대한 트럼프의 전쟁



2014년 12월호 타임지 선정 '올해의 인물'이었던 살로메 카와(Salome Karwah)는 그해 고국 라이베리아에서 유행했던 에볼라 바이러스에서 생존한 이후 병실에서 에볼라 환자들을 지극히 간호했다. 그러나 그녀는 일년전 출산 합병증으로 비극적 죽음을 맞이해야 했다.

출산은 인류 전체 역사를 통틀어 여성과 신생아 모두에게 위험한 과정이었다. 19세기 유럽에서는 임산부 100명중 한명이 사망에 이를 정도였다. 아직도 라이베리아를 비롯한 많은 나라에서 산모 사망율은 빅토리아 시대 유럽과 비슷할 정도로 높은 수준이다. 1990년대 이후 산모 사망율이 거의 절반으로 줄어들었지만 매일 약 830명의 여성이 임신과 관련된 질병으로 사망하고 있다. 이같은 죽음은 출혈과 감영 등 예방할 수 있는 합병증으로부터 기인하고 있다. 세계 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수많은 어머니들의 생명은 출혈을 멈출 수 있는 옥시토신을 투여하는 것만으로도 구할 수 있다.

산모 사망율을 높이는 요인은 가난, 성차별, 열악한 기반시설 등 다양하다. 이같은 문제들은 해결할 수 없는 것이 아니다. 많은 나라들은 모성과 관련한 건강을 획기적으로 개선시켰다. 방글라데시에서는 외딴 지역에 있는 국민들에게 원격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페루에서는 산모의 집에서 병원과 유사한 공간을 제공한다. 중국과 베트남에서는 여성들이 노동에 참여함으로써 적정한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경제적 여유를 갖게 해준다.

이같은 성공스토리는 모성의 건강을 돕기 위한 국제적 원조를 통해 가능해졌다. 국제 원조는 2010년부터 2015년까지 꾸준히 증가했다. 미국은 이같은 노력에 기여해 왔다는 역사적 자부심을 가져왔다. 조지 W. 부시 행정부는 에이즈 퇴치를 위한 대통령 긴급대책(PEPFAR)과 대통령의 말라리아 구상(President's Malaria Initiative)에 160억 달러 이상을 지원했다. 버락 오바마 행정부는 에이즈와 말라리아에 대한 미국의 지원을 확대했다. 2014년 에볼라가 서유럽에 확대됐을 때 미국은 이에 대응한 세계적인 재정 및 인적 자원의 결집을 이끌었다.
하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에 역행하고 있다. 미국은 유엔 인구 기금(UNFPA)에 대한 펀딩을 철회했다. 이 기금은 난민들과 인종주의적 위기에 처한 여성들에게 의료 서비스나 가족 계획을 제공하고 있다. 더욱이 트럼프 행정부는 이른바 '멕시코시티 정책(Mexico City Policy:해외에서 낙태 수술을 알선하거나 시술하는 비영리단체들 연방정부 기금 지원을 금)'을 확대하고 있다. 트럼프 행정부의 가혹한 방침은 특히 신생아와 산모들에게 위험이 되고 있다. 가족계획과 산모ㆍ아동 건강, 에이즈 예방, 말라리아 치료 등을 제공하는 국제 기구들은 종종 임신한 여성들을 합병증으로부터 구하는 데 우선순위를 두고 있기 때문이다.

트럼프 행정부의 산모와 아이들에 대한 무시는 해외 원조 정책에 국한되지 않는다. 미국은 최근 몇년간 산모 사망률이 증가, 현재는 선진국가중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트럼프와 공화당 의원들은 수백만명의 임신한 여성 및 산모들에게 필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조직인 미국 가족계획연맹(Planned Parenthood)에 대한 연방 및 주정부 차원의 기금을 점차적으로 줄이고 있다.

텍사스는 2011년 피임과 낙태에 반대하는 이상적인 캠페인의 일환으로 가족계획연맹에 대한 기금을 삭감했다. 2010년과 2015년 텍사스주의 산모 사망률은 거의 두배로 증가했다. 이는 타자흐스킨보다 높은 것이다. 수많은 요인들이 작용했겠지만 가족계획과 출산 관련 건강 서비스에 대한 감소가 문제를 더욱 악화시킨 것은 분명하다.

이달초 전세계는 세계 여성의날을 기념했다. 5월에는 미국 등 몇몇 국가에서 어머니의 날을 맞는다. 트럼프나 그의 동료 공화당원같이 여성들의 생명보다 낙태를 막는데 주의를 더 기울일수록 여성들은 더욱 고통을 받을 것이다. 우리가 잃는 여성들중에는 수백명, 수천명, 혹은 수백만명의 삶을 구한 살로메 카와와 같은 이들이 있을 수 있다.

@Projectsyndicat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