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푸틴, 日에 "70년간 못맺은 평화조약 올해 안에 체결하자" 제안

최종수정 2018.09.12 16:44 기사입력 2018.09.12 16:4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일본에 평화조약을 올해 안에 체결하자고 12일(현지시간) 제안했다고 타스 통신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린 '동방경제포럼' 전체회의에서 "올해 말까지 아무런 전제 조건 없이 평화조약을 체결하자"고 말했다.

그는 "그 다음에 이 조약을 기반으로 친구로서 모든 논쟁적 문제들을 계속해 해결해 나가자"면서 "이것이 양국이 70년 동안 처리하지 못한 모든 문제의 해결을 수월하게 해줄 것"이라고 주장했다.

러시아와 일본은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적국으로 싸운 뒤 지금까지 평화조약을 체결하지 못하고 있다. 일본은 평화조약의 전제 조건으로 양국 간 영토 분쟁 대상인 쿠릴 4개 섬(북방영토) 반환을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러시아는 쿠릴 반환은 불가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러시아와 일본은 그동안 여러 차례 협상을 통해 쿠릴열도에서의 공동 경제활동을 하면서 영토 문제를 점진적으로 해결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푸틴 대통령은 앞서 지난 10일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하기 위해 러시아를 방문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회담한 뒤 기자회견에서는 "이 문제(평화조약 문제)를 한순간에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는 것은 순진한 것"이라면서 "하지만 우리는 두 나라가 모두 만족할 수 있고 양국 국민이 수용할 수 있는 해결책을 모색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