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9 추석 기차표…주요역 창구 오전 8시·온라인 오전 7시

최종수정 2019.08.20 11:17 기사입력 2019.08.20 06:54

댓글쓰기

지난 1월 서울역에서 설 승차권 예매하는 시민들/사진=연합뉴스

지난 1월 서울역에서 설 승차권 예매하는 시민들/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윤경 기자] 2019년 추석 기차표 예매가 서울역을 포함한 전국 주요 창구와 승차권 판매대리점, 온라인 등에서 20~21일 양일간 진행된다.


코레일에 따르면 경부·경전·동해·충북선 승차권은 20일, 호남·전라·강릉·장항·중앙선 등은 21일 예매 가능하다.


고객 대기시간 감소를 위해 주요 역과 판매대리점의 예매 시작 시각을 오전 8시로 앞당겼다.


모바일, 홈페이지 등을 통한 온라인 예매는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다.


예매 대상은 9월 11~15일 6일간 운행 예정인 KTX·새마을·무궁화호 열차와 관광전용 열차 승차권이다.

온라인 예약 승차권은 21일 오후 4시부터 25일 자정 사이에 결제할 수 있다.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 취소,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제공된다.


예매 기간 동안 판매하고 남은 좌석은 21일 오후 4시부터 일반 승차권과 동일하게 구매할 수 있다.


기존 시각장애인과 지체장애인, 뇌병변 장애인(사전 등록 절차 완료한 회원)에게 제공해온 예매 서비스는 이번 추석부터 모바일로 확대된다.


예매 한도는 1회 최대 6매, 1인 최대 12매까지다.


모바일 예매는 승차권 앱인 '코레일톡'에서 할 수 없으며, 웹브라우저를 통해 명절 승차권 예매 전용 홈페이지 접속 뒤 가능하다.


예매 기간 역 내 자동발매기로는 명절 승차권을 구매할 수 없다.





김윤경 기자 ykk02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