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문] 베리굿, 컴백 2일 만에 활동 중단 "멤버 탈퇴·부상 겹쳐"

최종수정 2019.05.27 20:43 기사입력 2019.05.27 20:43

댓글쓰기

베리굿 태하 / 사진=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

베리굿 태하 / 사진=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그룹 베리굿이 컴백 2일 만에 활동 중단 소식을 전했다. 앞서 해당 그룹 멤버 다예와 리더 태하가 각각 부상과 그룹 탈퇴로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27일 베리굿 소속사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베리굿의 리더 태하와 당사의 전속계약기간이 만료되어, 논의 끝에 당사와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태하의 전속계약 만료와 더불어 멤버 다예의 부상까지 겹쳐 이번 앨범 활동이 힘들다고 판단했다"며 "항상 응원해주시고 기다려주신 팬들과 관계자 여러분께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태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손편지를 게재하며 "계약기간이 만료돼 베리굿 활동을 중단하고 떠난다. 그동안 보내주신 따뜻한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린다"고 밝힌 바 있다.


다예는 건강 문제로 지난 5 월부터 그룹 활동을 중단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써 베리굿은 지난 25일 새 앨범 '판타스틱(FANTASTIC)'을 발표한 지 2일 만에 멤버 두 명이 활동에서 제외됐고, 결국 소속사 측은 그룹의 앨범 활동을 중단하게 됐다.

한편 베리굿은 2014년 싱글 앨범 '러브레터'로 데뷔했다.

다음은 태하 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베리굿 리더 태하입니다.

오늘은 팬 여러분들께 두 가지 소식을 전합니다.

첫번째 오랜 공백 기간 끝에 베리굿이 컴백을 하게 되었다는 소식입니다. 많은 분들이 기다려주시고 응원해주셔서 먼저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두번째는 제가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와 계약 기간이 만료되어 태하는 베리굿 활동을 중단하고 떠납니다. 그동안 보내주신 따뜻한 관심과 사랑에 너무 감사드리고 팬 여러분들과 함께 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많이 남습니다.

사랑하고 늘 감사한 팬 여러분들. 베리굿 멤버 조현이 서율이 세형이 고운이 그리고 저는 어린 나이에 자신의 꿈을 가지고 오랜 시간 노력하면서 지금까지 서로를 응원하고 위로하고 격려하면서 어렵고 힘든 과정에서도 하루하루 열심히 노력하는 멤버들입니다.

앞으로도 베리굿 많이 사랑해 주시고 뜨거운 관심 부탁드립니다. 저는 나중에 새로운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습니다.

그동안 베리굿 태하를 사랑해주신 많은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