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청년 근로자 보호방안 마련 토론회 연다

최종수정 2019.05.27 10:45 기사입력 2019.05.27 10:45

댓글쓰기

경기도 청년 근로자 보호방안 마련 토론회 연다


[아시아경제(의정부)=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부당한 임금 체불이나 산업재해 등으로부터 청년 근로자를 보호하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토론회를 연다.


도는 오는 30일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경기도 청년ㆍ청소년 노동권익 증진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생애 첫 노동을 인간답게'라는 슬로건 아래 경기도노동권익센터가 주최하고 전국특성화고졸업생노조가 주관해 열린다.


문원식 성결대 교수가 사회를 맡아 진행하는 토론회는 이은아 특성화고졸업생노조 위원장이 '경기도 청년ㆍ청소년들의 노동환경 실태조사'를 주제로, 신동훈 경북전문대 교수가 '경기도 청년노동자 산업재해 실태 및 대책'을 주제로 각각 발표한다.


이어 청년ㆍ청소년의 노동현안 해결책과 노동권익 증진 방안에 대한 종합토론을 진행한다.

도 관계자는 "2015년 통계청 조사 결과 청년 근로자의 55%가 임금 관련 부당한 대우를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며 "비정규직 청년노동자 또는 특성화 고교 실습생 사망사고 등 산업재해가 빈번하게 발생해 대책 마련을 위한 토론회를 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난 3월 경기도노동권익센터 설치 후 첫 토론회로 취약계층 노동자 실태조사와 권리 구제 방안 마련에 중점을 뒀다"며 "노동권 보호 통합서비스를 제공해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덧붙였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