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도시재생 앵커시설 '신촌, 파랑고래' 29일 개관

최종수정 2019.05.27 11:15 기사입력 2019.05.27 11:15

댓글쓰기

시설 전경

시설 전경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서울시와 서대문구가 신촌동 도시재생사업 중 문화활동 및 창업지원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앵커시설 '신촌, 파랑고래'를 오는 29일 개관한다.


신촌 도시재생 앵커시설은 연세로 5나길 19(창천문화공원 내) 위치한 지하1층~지상3층(연면적 808.21㎡) 규모로 다목적홀, 커뮤니티 라운지, 야외공연장, 연습실 등 문화예술인 및 지역 주민들의 참여 공간으로 구성했다.


서울시와 서대문구는 ‘신촌, 파랑고래’를 청년창업과 일자리창출을 위한 인재 양성 및 창업지원을 위한 공간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특히 청년과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창업포럼, 다양성강좌, 대학생 기획단 등 신촌 및 타 지역의 주민·청년, 문화예술인을 위한 다양한 강연프로그램 및 명사특강 등을 추진한다.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은 "서울시 도시재생활성화사업은 지역여건에 따른 다양한 맞춤형 재생으로 함께 성장하고, 민간과 주민 참여로 재생 주체를 확대해 시민이 함께 체감하고 지속적으로 만들어가는 것을 목표로 한다"면서 "신촌 지역의 다양한 대학생·청년들이 모여 교류하고 지역 연계사업을 기획하고 실행하는 청년문화 허브로 운영돼 도시재생활성화지역인 신촌이 ‘젊음과 활력이 살아있는 컬쳐밸리 신촌’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