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SKT, 자율주행 필수 인프라 공동 개발

최종수정 2019.05.23 12:31 기사입력 2019.05.23 12:31

댓글쓰기

서울시-SKT, 자율주행 필수 인프라 공동 개발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서울시와 SK텔레콤은 5G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완전자율주행 환경을 구축하기로 최종 합의했다. 내년까지 상암·여의도·강남대로 등 시내 12개 도로 121.4㎞ 구간의 지도를 완성하고, 시내버스ㆍ택시 1700대에 5G 기반 운전자지원시스템을 장착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23일 중구 을지로 SK텔레콤 사옥에서 이 같은 내용의 '자율주행 시대를 위한 정밀도로지도 기술 개발 및 실증 협약'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양측은 양측은 시내버스ㆍ택시 1700대에 5G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을 장착하고, 차세대 지능형교통시스템(C-ITS) 실증 사업 구간의 고정밀지도를 실시간으로 업데이트하는 기술을 개발하는데 협력한다.


5G ADAS는 차선 이탈 방지 경보, 전방 추돌 방지 기능 등을 갖춰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돕는 시스템이다. 또 차세대 지능형 교통시스템 사업은 5G 네트워크, 차량-사물 간 양방향 통신(V2X)등 자율주행 등을 시내 주요도로에 구축하는 사업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서울은 대중교통 분야에 5G 기술을 적용하는 세계 첫 도시가 된다"고 설명했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