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국 공시가격 상승률 1위 과천… 그 이유는?

최종수정 2019.05.21 11:15 기사입력 2019.05.21 11:15

댓글쓰기

과천정보지식타운 본격 개발 시동…과천제이드자이 첫 분양

전국 공시가격 상승률 1위 과천… 그 이유는?

과천지식정보타운으로 업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과천시가 올해 공시가격 변동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29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2019년 1월1일 기준 전국 공동주택 1339만호 공시가격에 따르면 과천시의 아파트 공시가격 상승률은 23.41%에 달했다. 이는 지난해 상승률인 9.9%보다 14.2%p 증가한 것으로, 전국 평균 상승률(5.24%) 보다 5배 이상 높은 수치다.


실제로 과천은 서울 접경지인데다 지하철 4호선으로 교통 접근성이 우수하다. 양재천 주변으로 공원과 도서관 등 생활편의시설이 많은데다 유흥업소가 없어 주거 선호도가 높다. 이같은 점이 공시가격 상승에 큰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이처럼 공시가격 상승률이 가장 높은 과천 내에서도 최근 과천지식정보타운으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과천지식정보타운은 준강남이라 불리는 과천지역에 자리한 공공택지지구로 전체면적 135만3090㎡에 아파트 12개 단지와 상업시설, 업무시설, 교육시설 등이 들어선다. 따라서 향후 과천지식정보타운은 주거와 교통, 환경, 산업, 네트워크까지 모두 누릴 수 있는 과천시 내 새로운 자족도시로 발돋움하여, 과천 구도심과 서초 등 강남권 거주자의 대체 주거지로 부상할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GS건설이 과천지식정보타운 S9블록에서 5월 중 분양 예정인 ‘과천제이드자이’는 과천지식정보타운에서 처음으로 공급되며, 민간참여 공공분양 아파트로서 1군 건설사인 GS건설의 자이(Xi)브랜드 아파트로 실수요자들은 물론 투자자들도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면적 별로 살펴보면, 전용 49㎡A 104가구 ▲49㎡B 127가구 ▲59㎡A 224가구 ▲59㎡B 3가구 ▲59㎡C 187가구 ▲59㎡T 2가구 등 이다. 전 타입이 소형으로 구성돼 젊은 세대 중심의 1~2인 가구들의 선호도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


47번 국도 우회도로 접근성이 우수하고 북의왕IC도 인접해 타 지역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또 단지 옆에 공원이 조성될 예정이며, 단지 맞은편 초등학교 신설예정으로 자녀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안심 통학이 가능하다.


소형 아파트임에도 특화 설계를 적용해 공간활용을 극대화 시켰다. 전용 59㎡A은 4Bay, 판상형으로 설계됐다. 소형평면이지만 드레스 룸과 파우더 룸의 공간이 마련되고, 붙박이장도 제공된다. 전용 59㎡B와 59㎡T는 테라스 공간이 제공되며, 드레스 룸 및 파우더 룸도 조성된다. 전용 59㎡C는 넓은 드레스 룸 공간이 마련된다.


전용 49㎡A와 49㎡B는 방 두개, 거실로 구성되지만 드레스 룸과 파우더 룸 등의 공간이 마련된다. 특히 A타입에는 팬트리와 알파 룸이, B타입에는 다용도실과 발코니공간이 마련돼 수납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다.


과천제이드자이 견본주택은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901번지에 마련되며 5월 중 개관될 예정이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임소라 기자 mail0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