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은행 플랫폼 '리브' 34개월만에 400만 돌파

최종수정 2019.04.26 14:52 기사입력 2019.04.26 14:52

댓글쓰기

국민은행 플랫폼 '리브' 34개월만에 400만 돌파


[아시아경제 박철응 기자] KB국민은행은 생활금융플랫폼 '리브(Liiv)'가 출시 34개월 만에 가입자 400만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2016년 6월에 출시된 리브(Liiv)는 KB국민은행의 대표 간편금융 플랫폼이다. 수수료와 공인인증서가 필요 없는 ‘간편송금’, 최고 90%의 환율 우대를 제공하는 ‘외화 환전’, 영업점이 붐비는 시간에 활용할 수 있는 ‘모바일 번호표 발행’, 편의점에서 결제 가능한 ‘뱅크페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출시 이후 현재까지 리브를 통해 KB국민은행 영업점 및 세븐일레븐, GS25 등 편의점에 설치된 ATM기에서 출금된 금액은 약 17조원을 돌파했으며, 간편송금 약 3조1000억원, 외화 환전 약 18억달러, 모바일 번호표 발행 약 268만건 등을 기록했다.


‘리브머니보내기’는 리브에서 가장 많이 이용되는 서비스로 공인인증서와 보안매체 없이 상대방 계좌번호를 몰라도 전화번호와 이름만으로 쉽게 돈을 보낼 수 있다. 송금수수료를 무제한으로 면제해주며 최근 2년간 이용실적이 약 30배 증가했다.



‘KB-POST 외화 배달 서비스’는 리브에서 환전 신청한 외화를 우체국 배달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원하는 장소에서 직접 배달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최고 90% 환율 우대 및 여행 콘텐츠, 여행 상품 정보, 면세점 쿠폰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리브 간편입출금’은 편의점에 설치된 전국 1만3000여대의 ATM 및 KB국민은행 9000여대의 ATM기에서 통장과 카드 없이도 편리하게 현금을 찾을 수 있는 서비스다. 영업시간 외 ATM 수수료가 24시간 내내 면제되는 혜택을 제공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리브(Liiv)가 ‘지갑 없는 생활 파트너’로서 일상에 꼭 필요한 생활금융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혁신하여 1000만 고객 달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오는 6월말까지 ‘리브(Liiv)’를 신규 가입하고 연말까지 'KB-POST 외화 배달서비스'로 환전(USD, JPY, EUR)을 신청한 고객에게 최초 1회에 한해 환율우대율 100% 제공 및 환전 금액에 상관없이 무료로 외화 실물을 배달하는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박철응 기자 her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