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철도공단, 율현터널 공사로 ‘초대형 터널 프로젝트’ 대상 수상

최종수정 2019.04.26 14:33 기사입력 2019.04.26 14:33

댓글쓰기

철도공단 전만경 부이사장(왼쪽)이 '2019 KTA Tunnelling Awards'에서 초대형 터널 프로젝트 부문 대상을 수상한 후 한국터널지하공간 유한규 학회장(오른쪽)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제공

철도공단 전만경 부이사장(왼쪽)이 '2019 KTA Tunnelling Awards'에서 초대형 터널 프로젝트 부문 대상을 수상한 후 한국터널지하공간 유한규 학회장(오른쪽)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제공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은 26일 한국터널지하공간학회 주관 ‘2019 KTA(Korean Tunnelling and Underground Space Association) Tunnelling Awards’에서 초대형 터널 프로젝트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철도공단은 ‘수서고속철도(수서~평택) 율현터널 공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 상을 수상했다.


율현터널은 터널 내 대규모 고속철도 지하정거장인 동탄정거장의 터널 단면을 확대 시공, 터널 내 고속철도와 광역급행철도의 접속부 시공, 승객 안전 확보를 위한 방재 설비구축 등 최신 공법이 적용된 초대형 터널이다.


특히 국내 최장 길이(52.3㎞)의 지하 터널이자 세계 3위의 장대(長大)터널이라는 타이틀도 가졌다.


전만경 부이사장은 “철도공단은 앞으로도 국내 터널기술이 세계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해외에서 국내 철도기술을 벤치마킹할 수 있게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행운의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