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호텔, 고궁투어·불꽃축제 등 즐기는 '서울 걷기 호캉스 패키지' 선봬

최종수정 2019.04.25 07:16 기사입력 2019.04.25 07:16

댓글쓰기

롯데호텔, 고궁투어·불꽃축제 등 즐기는 '서울 걷기 호캉스 패키지' 선봬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서울 시내 주요 지점에서 총 11개의 호텔을 운영 중인 롯데호텔은 ‘서울 걷기’를 시작하기 위한 더없이 좋은 장소다. 롯데호텔은 따스한 봄철 천천히 걸으며 음미하는 걷기 호캉스 패키지를 다수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서울 고궁 투어를 제대로 경험해 보고 싶다면 롯데호텔서울의 ‘스프링 블러썸’ 패키지를 선택하면 된다. 패키지에 포함된 서울 시내 4대궁(경복궁ㆍ창덕궁ㆍ덕수궁ㆍ창경궁) 및 종묘 통합관람권으로 고궁을 둘러보고, 저녁에는 라운지에서 펼쳐지는 라이브 재즈 공연을 관람하며 플라워 칵테일 2잔과 조각케이크를 즐길 수 있다. 오는 6월3일까지 예약 가능하며 객실 1박과 2인 조식까지 메인타워 29만원, 이그제큐티브 타워는 43만원(세금 및 봉사료 별도)부터 각각 이용할 수 있다.


롯데호텔월드가 다음달 3일까지 판매하는 ‘밀키 웨이 나이트’ 패키지에서는 불꽃축제를 제대로 즐길 수 있다. 총 3가지 타입 중 ‘스카이’ 형은 롯데월드타워가 보이는 석촌호수 전망 객실을, ‘스타’ 형은 호텔 주차장에 별도의 특별 관람장소를 제공한다. 특히 스타 형 은 고객들에게 생맥주와 카나페를 무제한 제공한다. 객실 1박과 2인 조식, 롯데월드타워 기념품을 포함해 54만원(세금 및 봉사료 별도)부터 이용 가능하며 롯데호텔월드가 내놓은 기타 정규 패키지와 함께 밀키 웨이 나이트를 이용해 2박 투숙 시 총 금액의 20%를 할인해준다.


연남동에서 불과 500m 떨어진 L7홍대는 호텔 내에 야외 수영장과 루프탑 바, 홍대 뮤지션들이 큐레이션한 바이닐 컬렉션 등을 갖춰 연남동 특유의 ‘힙’한 분위기와 가장 닮은 호텔이다. L7홍대의 ‘유어 오운 스튜디오’ 패키지를 이용하면 뉴트로 감성의 한정판 일회용 카메라와 그랩픽 쿠폰으로 사진을 찍고 쉽게 인화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즉석 카메라도 무료 제공 필름과 함께 호텔에서 대여 가능하다. 오는 6월30일까지 예약 가능하며 객실 1박과 함께 안나수이 꽃 립스틱과 거울 세트도 제공된다. 가격은 14만원(세금 별도)부터 시작한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