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세계百서 전국 '청년 농부' 특산품 한눈에…'파머스 마켓' 개최

최종수정 2019.04.25 06:45 기사입력 2019.04.25 06:44

댓글쓰기

신세계百서 전국 '청년 농부' 특산품 한눈에…'파머스 마켓' 개최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신세계백화점은 이달 26일부터 내달 1일까지 본점 지하 1층 식품 행사장에서 '신세계 파머스 마켓'을 열고 전국 각지의 청년 농부들이 자신만의 노하우로 생산한 각종 특산품을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2016년 6월 첫 선을 보여 올해 4번째를 맞는 파머스 마켓은 미래 농업 시장 활성화를 위해 신세계백화점이 선보이는 대표적인 농가 상생 프로젝트다. 식품 바이어와 산지 생산자간의 직거래를 통해 중간 유통마진을 과감히 없앤 것이 특징이다.


올해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천하고 신세계백화점 바이어가 엄선한 임실 치즈 두 마리 목장에서 자라는 산양과 젖소로 만든 요거트와 치즈, 빨간 사과 산지로 유명한 충북 보은의 사과칩, 전남 장성의 명란젓, 대구 달성군의 친환경 블루베리 등을 한 데 모아 선보인다. 또 행사기간 중 청년 농부들이 직접 고객들과 만나 상품에 관련한 다양한 설명을 곁들이며 판매하는 시간도 마련해 상품의 신뢰도를 높인다.


올해 처음으로 참여하는 강원도 원주 '더 착한농장'의 대표 조정치씨는 "그 동안 로컬 마켓이나 온라인을 통해서만 알릴 수 있었던 고구마 스프레드, 고구마 말랭이 등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직접 재배하고 만든 로컬 상품의 우수성을 알림은 물론 더 많은 소비자들과 만나고 새로운 판로의 출발점이 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삼고 싶다"고 밝혔다.


김선진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은 "지역 농가와 청년들의 우수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소개하는 파머스 마켓은 유통업체, 생산자, 고객 모두 만족시키는 신세계의 대표적 상생 프로젝트"라며 "앞으로도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농부들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