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거문도-여수 오가는 여객선…승객 192명 태우고 엔진고장

최종수정 2019.04.23 15:05 기사입력 2019.04.23 15:05

댓글쓰기

23일 여수-거문도를 오가는 J호가 한쪽 엔진 고장으로 해경을 호송을 받으며 이동하고 있다.

23일 여수-거문도를 오가는 J호가 한쪽 엔진 고장으로 해경을 호송을 받으며 이동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23일 오전 11시 55분께 전남 고흥군 외나로도 남서쪽 10km 해상에서 승객 192명을 태우고 거문도에서 나로도로 향하던 여객선 J호(228t)가 좌현 엔진 고장을 일으켰다.


선장 조모(53)씨는 엔진 고장으로 우현 한쪽 엔진만을 사용 항해 중이라며 해경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1척과 나로도파출소 구조정을 사고 현장으로 급파해 12시 34분께 J호를 나로도 축정항에 입항 조치했다.


J호에 탑승한 승객 192명 중 70명은 나로도항에서 하선했다. 나머지 승객 은 선사 측에서 제공한 대체 여객선을 타고 여수항으로 이동했다.


J호는 자체 수리가 불가해 해경 경비함정의 호송을 받아 여수항으로 입항 수리할 예정이다.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argus1945@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행운의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