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입원 환자가 야간에 원무과 침입해 절도 행각

최종수정 2019.04.19 23:55 기사입력 2019.04.19 23: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야간에 자신이 입원한 병원 원무과에 침입해 보관 중인 금고에서 귀금속을 훔치려다 미수에 그친 사건이 발생했다.


19일 전남 강진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11시 40분께 A(47)씨가 강진의료원에 침입해 금고에 보관 중인 귀금속을 훔치려다 미수에 그쳤으며 이 과정에 의약품 보관 상자를 깨트려 50만 원 상당의 피해를 줬다.


뒤늦게 사실을 알게 된 강진의료원은 이날 오전 8시 9분께 112로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주변 CCTV 영상분석을 통해 같은 병원 508호에 입원 중인 A씨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확인돼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여죄를 수사하고 있으며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64@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행운의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