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내 첫 아이스하키 독립구단 '웨이브즈', 100회 동계체전 출전

최종수정 2019.02.12 18:41 기사입력 2019.02.12 18:41

댓글쓰기

국내 첫 아이스하키 독립구단 '웨이브즈', 100회 동계체전 출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국내 최초 아이스하키 독립구단인 웨이브즈가 제 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아이스하키 일반부 결승에 도전한다.


웨이브즈는 13일 오후 4시 강릉 하키 센터에서 강호 안양 한라와 대회 아이스하키 일반부 준결승전을 치른다. 이 팀은 2012년 창단해 이듬해 첫 국내 대회에 출전했다. 실업 세 개 팀과 국군체육부대 상무를 포함해 모두 다섯 개 팀이 출전한 아시아리그 아이스하키에서 은메달을 따기도 했다.


웨이브즈는 실업 팀 출신 선수들을 대거 영입했으나 코리아리그가 대학 리그인 U리그로 흡수되며 열리지 않는 등의 이유로 지난해 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가 거의 없었다. 여기에 최근 상무가 해체된 데 따라 군 입대에 부담을 느낀 주요 선수들이 팀에서 이탈하면서 전력이 약화됐다.


그러나 최근 안양 한라가 육성팀을 창단하겠다고 발표하면서 웨이브즈 선수들은 반전의 기회를 마련했다. 김홍일 웨이브즈 대표는 "7여년간 늦은 시간에도 함께 땀 흘린 선수와 매니저 모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덕분에 웨이브즈는 멈추지 않고 내일을 준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