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시+]파미셀, 연간 '첫 영업흑자'…"올해 전 사업부문 고른 성장 목표"

최종수정 2019.02.11 15:03 기사입력 2019.02.11 15: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파미셀 은 지난해 처음으로 연간 영업흑자 달성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매출액은 284억원으로 전년대비 13%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1억원으로 전년도 46억 적자에서 흑자 전환했다. 4분기만 매출액 93억원, 영업이익 14억원을 기록하며 호실적을 이끌었다.


회사 측은 바이오와 케미칼 두 사업부문 모두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고 설명한다. 특히 케미칼 사업부문에서 의약 원료물질인 mPEG, 뉴클레오시드(Nucleoside)와 네트워크장비나 모바일에 사용되는 저유전율수지에 대한 수요 증가가 매출 확대와 수익성 개선 등에 의미있는 성과를 보였다는 설명이다.


파미셀 관계자는 "작년에 울산 신공장이 준공된 후 본격적으로 가동된 시점이 하반기라는 점을 감안하면 주목할 만한 성과"라며 "지난해의 성장을 원동력으로 삼아 올해도 전 사업부문이 고른 성장세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