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당 '스트립바 방문 의혹' 최교일 징계안 제출 "품위 유지 위반"

최종수정 2019.02.08 07:56 기사입력 2019.02.07 16:18

댓글쓰기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박경미 민주당 의원이 국회 의안과에 최교일 자유한국당 의원의 징계안을 제출했다. 사진=연합뉴스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박경미 민주당 의원이 국회 의안과에 최교일 자유한국당 의원의 징계안을 제출했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7일 미국 출장 당시 스트립바 방문 의혹을 받는 최교일 자유한국당 의원의 징계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민주당 전국여성위원장인 백혜련 의원은 이날 징계안 제출 뒤 기자와 만나 "지금 드러나는 사실로 본다면 국회의원 품위유지위반에 확실하게 해당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최 의원의 해명인 '옷을 다 벗은 무희는 없었다'는 취지의 발언이야말로 여성에 대한 왜곡된 인식을 그대로 드러낸 발언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이 부분에 대해 국회는 반드시 징계 의결로 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백 의원은 한국당의 정치탄압 주장과 관련해서는 "팩트 자체가 틀리지 않았다는 것은 본인 스스로도 인정한 사실 아닌가"라며 "어떻게 정치탄압이라고 하는 지 상식적으로 이해가 가질 않는다"고 답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