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해찬 "민생안정·경제활력이 과제...가장 아픈 부분 골목 상권 살리겠다"

최종수정 2019.01.13 11:08 기사입력 2019.01.13 11:0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올해 가장 중요한 과제로 민생안정, 경제활력을 꼽았다.

이 대표는 13일 오전 국회에서 발표한 신년사에서 "가장 중요한 과제는 민생안정과 경제활력이 될 것"이라면서 "이를 달성하기 위해 사회적 대화와 타협에 집중하고자 한다"고말했다.

그는 "지난 한해 문재인·민주당 정부는 국민의 삶과 관련된 적지 않은 변화를 냈지만 국민이 느끼는 삶의 안정, 민생 경제의 활력까지 불러일으키지 못했다는 평가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보수 야당이 주장하는 낙수효과는 그 효과가 이미 다했다"면서 "해답은 경제적 역동성을 높이면서 사회안정성을 강화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님의 말씀처럼 성장과 분배의 이분법적 사고를 넘어서야 한다"면서 "우리 경제의 가장 아픈 부분인 골목상권을 살리겠다"고 강조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