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루한 겨울…따뜻한 스파·온수풀과 함께 하는 호캉스 어때요?

최종수정 2019.01.12 10:50 기사입력 2019.01.12 10:50

댓글쓰기

지루한 겨울…따뜻한 스파·온수풀과 함께 하는 호캉스 어때요?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11월 입동이 지난 지 벌써 두 달도 넘었다. 길어지는 겨울, 추위로 인해 여느 계절에 비해 바깥 활동이 적어지고 움츠러드는 것이 사실. 훌쩍 떠나자 마음 먹어도 막상 마땅한 즐길거리가 없어 선뜻 여행지 선택이 어렵다. 이에 각 호텔업계에서는 따뜻한 물에 몸을 담그고 힐링할 수 있는 스파·온수풀 패키지, 온 몸의 피로를 풀어주는 마사지 패키지 등을 선보였다.

베스트웨스턴 프리미어 서울가든호텔에서는 '뉴 테라스 스파 패키지'를 다음달 28일까지 진행한다. 도심 속 호텔의 스파 안에서 따뜻한 사케를 마시며 호캉스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 패키지는 테라스 더블 객실 1박과 3인 조식(성인 2명·어린이 1명) 패키지는 일요일부터 목요일까지 20만9000원, 금요일부터 토요일까지 24만2000원에 즐길 수 있다. 테라스트윈 객실 1박과 3인 조식(성인 2명·어린이 1명) 패키지는 일~목요일 22만0000원, 금~토요일 25만3000원이다.

3만3000원을 추가하면 '와인+치즈플레이트'나 '사케+3종 참치세트' 또는 '4종 꼬치구이'를 즐길 수 있다. 정통 프랑스 감성을 계승하는 뱅네프생토노레 브랜드의 제품인 '뱅네프생토노레퍼퓸솝'은 4만5000원을 추가하면 함께 이용 가능하다.

특별 이벤트로 패키지를 예약하시는 고객 선착순 50명에 한해 청정 제주 지역에서 재배한 100% 식물성 원료인 로즈마리 잎 에센셜 오일과 비자나무 잎 에센셜 오일을 함유한 바디 및 헤어 제품으로 구성된 트렌드바이미 '릴랙스 인 제주' 트래블 키트 한세트를 무료로 증정한다.
지루한 겨울…따뜻한 스파·온수풀과 함께 하는 호캉스 어때요?


여의도 메리어트 호텔은 도심 속 데이 스파를 즐기며 온전한 쉼을 만끽할 수 있는 ‘핏 유어 스파 패키지’를 오는 12월30일까지 선보인다.

스위트 형의 스튜디오, 1베드 룸 아파트먼트 또는 1베드 룸 스위트에서의 1박을 비롯해 프랑스 정통 수기 마사지를 자랑하는 수 스파 시그니처 트리트먼트 60분 또는, 10만원 상당의 수 스파 바우처와 더불어 스파 트리트먼트 특별 할인 혜택 중 한 가지가 제공되며 페이셜 또는 바디 트리트먼트 중 원하는 트리트먼트 선택이 가능하다. 또한, 트리트먼트 후 스파 릴렉세이션 티가 제공 등 몸은 물론 심신의 안정까지 되찾아 모든 피로를 말끔히 풀어 준다.

2만원 추가 시 파크카페 1인 조식 제공, 언더 워터 뮤직 시스템 및 체온조절을 위한 한증막을 갖춘 실내 수영장, 피트니스센터 및 사우나 2인 무료 이용 혜택이 제공될 뿐 아니라 자녀를 위한 키즈풀과 키즈룸이 마련돼 가족, 연인 모두가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가격은 1인 스파 시 29만원, 2인 스파 시 37만원부터다.

지루한 겨울…따뜻한 스파·온수풀과 함께 하는 호캉스 어때요?


켄싱턴 제주 호텔이 오는 3월31일까지 선보이는 ‘힐링 모먼트' 패키지에서는 제주의 푸른 바다와 하늘을 만끽할 수 있는 사계절 온수풀 루프탑 ‘스카이피니티’, 이국적인 트로피컬 가든으로 변신한 루프탑 스파티 바, 중문 바다와 한라산 등 천혜의 자연 경관을 360도 파노라마로 감상할 수 있는 투명 이글루 바 등을 만나볼 수 있다. 풀사이드 파티 '스파티'도 펼쳐진다.

또 힐링 모먼트 패키지는 디럭스 룸에서 편안한 휴식과 호텔 내 4개의 정통 다이닝 레스토랑에서의 아침 또는 점심을 선택해 즐길 수 있으며, 감귤 따기 체험 또는 사진 투어 중 1회 선택하여 제주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 패키지 출시 기념으로 선인장의 힘을 담은 스킨케어 브랜드 ‘헉슬리’ 힐링 뷰티 스페셜 기프트를 제공해 룸 안에서 홈 스파를 하는 듯 온전한 휴식을 느낄 수 있다. 2박 예약 시 프리미엄 스트로베리 애프터눈 티를 1회 제공하고 3박 예약 시 '더 스파 바이 딸고 리프레시 스파'(등이나 다리)를 1회 제공해 오래 머무를수록 여유로운 휴가를 즐길 수 있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