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경화 "金위원장 답방, 北측 특별한 답 없는 것으로 알아"

최종수정 2018.12.07 20:39 기사입력 2018.12.07 20:3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7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과 관련해 "일단 제가 알기로는 북측에서 특별한 답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강 장관은 조지 H.W. 부시 전 미국 대통령 장례식 조문 사절로 미국을 방문한 뒤 이날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김정은 위원장 답방과 관련한 미국의 반응에 대한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그는 6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열린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의 회담에 언급, "북핵 문제, 북미 대화 그리고 남북 대화 등에 대해서 여러 가지 사안을 얘기했다"고 소개했다.

강 장관은 '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북미가 이야기를 나누고 있느냐'는 질문에 "미국 측에서 설명해야 할 것 같다"면서 "(미국이) 계속 노력을 하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폼페이오 장관과 방위비 분담금 협상에 관해서도 이야기를 나눴느냐는 질문에는 "그렇다"면서 "양자의 중요한 현안이니까 다음 주에 있을 협상을 놓고 서로 의견을 조율했다"고 밝혔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