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명표 '혁신 부동산정책' 뒷받침할 자문기구 출범

최종수정 2018.12.07 16:02 기사입력 2018.12.07 16:02

댓글쓰기

이재명표 '혁신 부동산정책' 뒷받침할 자문기구 출범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후분양제,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도입, 공공임대주택 20만호 공급 등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추진 중인 부동산 정책을 지원할 공식 자문기구가 출범했다.

경기도는 7일 이재명 지사와 19명의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부동산정책위원 위촉식과 첫 회의를 가졌다.

경기부동산정책위는 민선7기 경기도 부동산 정책 추진을 위한 자문기구로 토지, 주택, 교통, 도시계획, 부동산 조세와 정책 등 6개 분야 전문가 14명과 경기도 관련 실국장 5명 등 총 19명으로 꾸려졌다.

도 부동산정책위는 앞으로 도민이 공감하는 부동산 정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자문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도는 토지와 주택 등 부동산정책과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신설 등 민선7기 주요정책에 대해서도 위원들의 자문을 받기로 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후분양제,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공공임대주택 20만호 공급, 100억원 미만 공사 시 표준시장단가 적용, 10억원 이상 공공건설공사 원가공개 등 경기도 주요 부동산정책에 대한 브리핑과 토의가 진행됐다.

이 지사는 이날 "부동산에 관한 문제는 대한민국이 흥하냐 망하냐의 문제이고 부동산 공화국을 피하는 것이 경제가 사는 길이고 대한민국 체제가 지속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며 "경기도가 하고자 하는 공정한 세상, 각자가 기여한 만큼의 몫이 보장되는 세상을 만들려면 부동산 불로소득을 완화해야 한다. 부동산정책위원회가 선도적 역할을 해줬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