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대 1 장외대결’ 혜경궁 김씨 의혹 김혜경씨 검찰 출석 현장

최종수정 2018.12.04 13:03 기사입력 2018.12.04 10:56

댓글쓰기

이재명 경기지사 지지자 20명 “편파수사 중단하라”
1인 시위 김미성씨 이 지사·김씨 향해 “사람 아냐”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_hkkim)의 실제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4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 가운데 '이재명 지지자 연대' 회원 20명은 수원지방검찰청 정문에서 검찰 수사를 규탄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다. 유병돈 기자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_hkkim)의 실제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4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 가운데 '이재명 지지자 연대' 회원 20명은 수원지방검찰청 정문에서 검찰 수사를 규탄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다. 유병돈 기자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_hkkim)의 실제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4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 가운데 이 지사의 지지자와 반대파가 뜨거운 장외 설전을 벌였다.

이날 오전 이재명 지지자 연대 회원 20명은 경기 수원시 영통구의 수원지방검찰청 정문에서 검찰 수사를 규탄하는 시위를 진행했다.

이들은 김씨가 검찰에 출석한 오전 10시께부터 ‘편파수사 중단하라’, ‘공정수사 촉구한다’, ‘말도 안되는 검찰수사, 촛불민심 지켜본다’ 등이 적힌 현수막과 피켓 등을 든 채 “김혜경은 죄가 없다”는 구호를 외치며 검찰을 향해 날선 비난을 가했다.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_hkkim)의 실제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4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 가운데 이 지사의 사퇴를 촉구하는 김미성(서울 동작구)씨가 홀로 피켓을 든 채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유병돈 기자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_hkkim)의 실제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4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 가운데 이 지사의 사퇴를 촉구하는 김미성(서울 동작구)씨가 홀로 피켓을 든 채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유병돈 기자


반면, 이들 반대편에서는 이 지사의 사퇴를 촉구하는 김미성(서울 동작구)씨가 홀로 피켓을 든 채 1인 시위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이재명, 김혜경 사람 아냐’라는 다소 자극적인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든 김씨는 “대선 후보 경선 때 자신을 지지해 주지 않았다고 사람을 시켜 ‘걸X’라고 모욕하는 등 명예훼손과 학대를 일삼았다”면서 “이 지사는 물론 김씨에 대한 엄벌을 촉구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날 김씨의 검찰 출석을 앞두고 이 지사 지지자 측과 반대파 측의 충돌이 우려되면서 경찰은 경력 3개 중대(240여명)를 배치하는 등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기도 했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