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리얼미터 조사] 文대통령 지지율 52%, 與 39.2%…동반 '역대 최저'

최종수정 2018.11.26 10:17 기사입력 2018.11.26 09:5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이 각기 52.0%, 39.2%로 주저앉으며 동반으로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리얼미터는 지난 19~23일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전주 대비 1.7%포인트 하락한 52.0%로 집계됐다고 26일 밝혔다.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해 부정평가 한 응답자는 3.1%포인트 상승한 42.5%로 조사됐다. '모름·무응답'은 5.5%.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일간 기준으로 일부 야당의 '레임덕' 공세가 이어진 20일 54.1%로 반등하는데 성공했으나, 소득양극화 심화 보도가 확산된 22일엔 50.9%로 일간 역대 최저치를 기록하며 52.0%의 지지율을 나타내는데 그쳤다.

리얼미터 측은 "세부적으로는 호남·20대·무당층에서 상승했으나 영남·서울·50대·30대·노동직·자영업·중도층·보수층에서 하락했다"면서 "이는 트위터 계정 '혜경궁 김씨' 논란에 이어 주 후반 통계청의 가계동향 발표와 소득양극화 심화 보도가 확산된 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당 지지율에서도 민주당은 전주 대비 1.3%포인트 내린 39.2%로 지난해 2월1주(38.2%) 이후 1년9개월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1.2%포인트 오른 22.9%로 3주연속 상승세를 보였다. 정의당(8.8%), 바른미래당(6.0%), 민주평화당(2.2%)은 각기 소폭의 등락을 거듭하는데 그쳤다.

이번 조사는 전국 2505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응답률은 7.9%,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2.0%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 참조.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