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해찬 "새만금 본격적으로 개발…투자수익모델 만들어나가는 것"

최종수정 2018.11.02 14:00 기사입력 2018.11.02 14:0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 새만금 태양광단지 조성과 관련해 "새만금을 본격적으로 개발하기 위해서 개발공사를 만들어서 앞으로 사업은 경제적 효과를 기할 수 있는 비즈니스 모델로 움직여 나갈 예정"이라며 "신재생에너지 메카로 만들자는 것도 바로 그 일환"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전북도청에서 열린 전북 예산정책협의회에서 "새만금 전체 사업계획을 바꾸는 것이 아니라 산업용지로 쓸 수 없는 지역, 다른 용도로 쓸 수 없는 지역인 전체 새만금의 9.5%정도에 태양광발전과 풍력발전을 만들어서, 그것을 가지고 수익을 창출해서 그 수익으로 새만금에 재투자하는 그런 투자수익모델을 만들어나가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일자리 문제와 관련해 "사회통합형 일자리를 잘 만들어서 기업은 부담이 줄고 그곳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은 실질적인 가처분소득이 늘어날 수 있는 방안을 잘 찾으면 좋겠다"며 "군산에도 직장을 잃은 노동자들이 많기 때문에 그 분들의 생계를 위해서도 빨리 군산형 일자리를 만들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군산 지역의 큰 공장 2개가 폐업이 됨으로써 많은 실직자들이 생겼다"며 "정부에서도 고용위기지역, 산업위기 대응 특별지역으로 선포해서 각종 지원을 하고 있지만 일차적인 지원이 아니고 지속적인 경제활성화 대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오늘 내일쯤 되면 광주형 일자리가 매듭이 지어질 것 같다"며 "사회통합형 일자리를 만드는 건데 다행히 노·사·민·정 간에 합의가 거의 마무리되서 조만간 공식적으로 계약을 체결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