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교부 "5.24조치 해제 등 국감 논란 이후 美와 내용 공유"

최종수정 2018.10.11 14:56 기사입력 2018.10.11 14:5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외교부는 5.24조치 해제 검토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의 '불만' 전화통화 등 외교적 논란이 제기된 국정감사 이후 미측과 관련 내용을 공유했다고 11일 밝혔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어제 외교부 국감이 진행되는 과정에서 여러 가지 사안들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면서 "그 관련 내용에 대해서 필요한 부분을 미측과 공유를 했다"고 설명했다.

전날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5.24조치 해제와 관련해 "관계부처와 협의중"이라고 밝혔다가, "범 정부 차원의 본격적인 검토가 이뤄지는 것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또 강 장관은 지난달 평양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 계기 남북군사합의서와 관련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자신에게 불만을 표시한 것은 사실이라고 밝혔다.
이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한국 정부가 일부 대북제재의 해제를 검토하고 있다는 질문에 "그들은 우리의 승인 없이는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히며 대북제재 해제에 경고를 보냈다.

다만 노 대변인은 "(한미 간) 실무차원에서 공유가 이뤄졌다"며 자세한 내용을 밝히지는 않았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