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8 여의도 불꽃축제, 태풍 콩레이 북상에도 6일 예정대로 진행

최종수정 2018.10.06 11:29 기사입력 2018.10.06 11:29

댓글쓰기

사진=여의도 불꽃축제 공식 홈페이지

사진=여의도 불꽃축제 공식 홈페이지



서울세계불꽃축제(2018 여의도 불꽃축제)가 오늘 6일 예정대로 진행된다.

‘2018 여의도 불꽃축제’ 주최 측인 환화는 이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행사가 예정대로 진행된다”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전날(5일) 환화 측은 태풍 콩레이의 영향으로 안전이 우려돼 “행사 당일 오전이 돼야 행사 개최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현재도 태풍의 영향으로 서울을 포함한 각지에서 많은 비가 쏟아지고 있으나, 한화 측은 “안전을 우선 사항으로 고려하여 모든 점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불꽃축제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시간은 강우확률이 낮은 오후 7시이기 때문에 행사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오후 8시부터 약 40분간 여의도 한강에서 ‘꿈꾸는 달’(The Dreaming Moon)이라는 주제로 불꽃축제가 진행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