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피, 美 IT 바람타고 1%↑

최종수정 2018.09.14 09:31 기사입력 2018.09.14 09:31

댓글쓰기

뉴욕증권거래소.(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뉴욕증권거래소.(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9·13 대책' 다음날인 14일, 정작 코스피를 밀어올리는 '재료'는 부동산이 아닌 미국발 정보기술(IT) 업종 호재라는 분석이 나왔다. 이날 코스피가 개장 초반 1% 넘게 오르고 있다.

코스피는 14일 오전 9시21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26.68포인트(1.17%) 상승한 2312.91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8.47포인트(0.81%) 오른 2304.70으로 출발했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105억원, 412억원어치를 순매수 중이고 개인은 1526억원어치를 순매도하고 있다.

직전 거래일인 13일(현지시간) 뉴욕 증시는 상승 마감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57%(147.07포인트) 하락한 2만6145.99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500(S&P50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53%(15.26포인트) 내린 2904.18로 장을 마쳤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0.75%(59.48포인트) 내린 8013.71로 거래를 마감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 반도체기업 마이크론이 장중 한 때 전일보다 6.6%오르고, 종가 기준으로도 4% 넘게 올랐다"며 "최근 CLSA, 골드만삭스 등이 반도체 업황에 대한 우려를 표하며 관련 종목 투자의견을 하향 조정해 이달 들어 22% 하락하는 등 부진에 빠졌지만, 이날 헤지펀드 'Appaloosa'의 데이비드 테퍼(David Tepper)가 마이크론의 미래가 밝다면서 서버 클라우드와 스마트 자동차 수요가 크고 메모리칩 업황도 밝은 미래를 맞을 것으로 주장한 가운데 필라델피아 반도체 지수도 1.2% 올랐다"고 설명했다.

업종별로 보면 전기·전자(3.48%), 제조업(1.75%), 증권(1.57%), 기계(0.86%), 종이·목재(0.72%) 등이 상승 중이고 의약품(-0.65%), 은행(-0.47%), 섬유·의복(-0.32%) 등은 하락 중이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 '반도체 투톱'
SK하이닉스
삼성전자
가 각각 전일보다 4.16%, 3.86% 오르며 시세 상승을 이끌고 있다.

삼성물산
(1.61%),
현대차
(1.17%),
현대모비스
(1.13%),
POSCO
(1.02%) 등도 1% 넘게 상승 중이다.
셀트리온
(-1.19%),
KB금융
(-0.96%),
신한지주
(-0.69%) 등은 하락 중이다.

현재 코스피시장에선 492종목이 오르고 있고 101종목은 하락 중이며 281종목이 보합을 기록하고 있고 상·하한가 종목은 없다.

이재선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날 외국인이 눌려있던 IT 부문에서 순매수세를 보이며 지수 상승을 이끌고 있다"고 설명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