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영표, 부동산 정책수단 ‘총동원’…“文정부 투기 용납 안 해”

최종수정 2018.09.13 08:06 기사입력 2018.09.13 08:0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3일 부동산 대책과 관련해 “이번에는 정부가 동원할 수 있는 모든 정책수단을 발표할 것”이라며 “문재인 정부에서는 부동산 투기만은 용납하지 않는다는 것을 정부와 당이 확실히 하겠다”고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를 통해 “부동산 투기에 대해 빠져나갈 구멍이 없는지 정말 꼼꼼히 찾아보고 있다”며 “만약에 그런 게 또 있다면 특별법 만들어서라도 조치를 취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분명하게 부동산 투기는 나라를 망치는 거고 많은 국민들의 꿈을 완전히 빼앗아가는 일”이라며 “이 문제만큼은 타협 없이 부동산 투기를 막겠다”고 강조했다.

홍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이 제시한 재건축·재개발 규제 완화에 대해서는 “가장 쉬운 방법일 수 있지만 강남에 집중된 재개발·재건축을 풀어주면 바로 부동산 시장 과열에 기름을 끼얹는 것이기 때문에 해결방법은 아니라고 본다”고 일축했다.

홍 원내대표는 “지난번 서울시에서 여의도와 용산 개발 계획을 발표해서 부동산 가격이 폭등하는 원인이 됐다”며 “강남의 재개발 아파트 같은 경우, 이것은 명확하게 부동산 시장에 대해 잘못된 신호를 줄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