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형 아이폰 3종의 이름은 Xc, XS, XS 플러스"

최종수정 2018.09.10 07:39 기사입력 2018.09.10 07:39

댓글쓰기

"신형 아이폰 3종의 이름은 Xc, XS, XS 플러스"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애플이 2018년형 아이폰 3종의 모델명을 '아이폰Xc, 아이폰XS, 아이폰XS 플러스(PLUS)'로 결정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9일(현지시간) 미국 IT전문매체 폰아레나는 중국에서 유출된 한 이동통신사 프레젠테이션 화면에 근거해 이같이 전했다.

"신형 아이폰 3종의 이름은 Xc, XS, XS 플러스"


애플은 오는 12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6.1인치 LCD·5.8인치 OLED·6.5인치 OLED 아이폰 3종을 공개할 전망이다. 폰아레나는 "(애플이 공식화하지 않은)유출된 정보로 부정확할 가능성이 있지만 통상 이통사가 신제품 출시 전 관련 정보를 먼저 얻는 경향이 있으므로 이것이 실제 이름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보도에 따르면 6.1인치 LCD 아이폰은 '아이폰Xc', 5.8인치 OLED 아이폰은 '아이폰XS', 6.5인치 OLED 아이폰은 '아이폰XS PLUS'로 정해졌다. 당초 아이폰Xc는 '아이폰9', 아이폰XS PLUS는 '아이폰XS 맥스(Max)'로 결정됐다고 알려졌다. 폰아레나는 "아이폰Xc의 경우 애플이 왜 이 이름을 선택했는지는 알 수 없다"면서 "애플은 2013년 출시한 '아이폰5c'에 알파벳 c를 사용했다"고 했다.
"신형 아이폰 3종의 이름은 Xc, XS, XS 플러스"


다만 '아이폰5'의 파생 모델인 아이폰5c는 블루, 그린, 옐로, 핑크 등 여러가지 색상으로 출시된 최초의 아이폰이다. c는 color(색상)의 앞글자라는 해석이 지배적이었다. 이에 아이폰Xc도 아이폰5c와 같이 다양한 색상으로 구성될 것이라는 예상이 나온다. 실제 아이폰Xc 화이트, 레드, 블루 색상 모델 사진이 줄줄이 유출되고 있는 상황이다.

아이폰 3종은 12일 공개 뒤 14일부터 예약판매, 21일 출시될 가능성이 높다. 미국 메릴린치 투자은행의 보고서에 따르면 각각의 예상 출고가는 799달러(약 90만원), 999달러(약 112만원), 1049달러(약 118만원)다. 이는 월스트리트의 예상보다 높은 수준이다. 당초 월스트리트는 각각 699달러(약 79만원), 899달러(약 101만원), 999달러(약 112만원)에 판매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물론 국내에서는 부가가치세 등의 영향으로 이보다 10% 이상 비싼 값에 판매될 것으로 보인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