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과기정통부, 올해 말까지 미래원자력 전문기술인력 양성방안 수립

최종수정 2018.09.09 12:00 기사입력 2018.09.09 12:00

댓글쓰기

특성화대학(KAIST·UNIST) 총장, 원자력학과장 등과 간담회

7일 열린 '미래원자력 전문기술인력 양성방안 간담회'에서 이진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차관이 참석자들과 토론하고 있다.

7일 열린 '미래원자력 전문기술인력 양성방안 간담회'에서 이진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차관이 참석자들과 토론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원자력 분야의 종합적인 혁신역량을 확보하고 미래원자력 인력수요에 대비하는 '원자력 전문기술인력 양성방안'을 올해 말까지 마련한다고 9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미래원자력기술 R&D 확대, 원자력교육 시설·장비 구축 지원강화, 대학의 원자력 교육과정 개편 지원 및 우수인력 유입·배출 관리체계 강화 등을 포함하는 '미래원자력 전문기술인력 양성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또 이를 위해 미래원자력기술 분야별 인력수급 전망 분석, 다양한 의견수렴을 위한 연구·교육 현장과의 간담회 개최 등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할 계획이다.

미래원자력 전문기술인력 양성방안 마련의 일환으로 지난 7일 오후 카이스트에서 개최된 특성화대학(KAIST·UNIST) 총장 및 원자력학과장과의 간담회에서는 특성화대학의 원자력교육 현황과 최근의 원자력전공 신규인력의 감소에 따른 애로사항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국내 원자력 전문인력 수급현황과 미래 인력수요 전망, 특성화대학 원자력학과의 우수인력 확보를 위한 다양한 방안 등에 대한 논의도 이뤄졌다.

간담회에 참석한 이진규 과기정통부 제1차관은 "원자력이 지난 50여 년간 우리나라 경제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었던 것은 인력양성을 첫째 목표로 두고 지원해 온 결과"라면서 "특성화대학이 미래원자력기술 R&D, 인력양성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과기정통부의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