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당 “상도유치원 붕괴 위험…철저한 조사로 ‘생활적폐’ 청산해야”

최종수정 2018.09.08 15:38 기사입력 2018.09.08 15:38

댓글쓰기

7일 서울 동작구 상도동 다세대주택 공사장 흙막이가 무너져 인근에 있는 상도유치원 건물이 기울어져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7일 서울 동작구 상도동 다세대주택 공사장 흙막이가 무너져 인근에 있는 상도유치원 건물이 기울어져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8일 상도유치원 붕괴 위험 사고와 관련해 “정부는 잘못된 관행이나 안전불감증 등 일선 현장에서 나타나는 ‘생활적폐’를 청산하는데 주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홍익표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서울 동작구 다세대주택 공사장에서 흙막이가 무너져 인근 상도유치원 건물이 크게 기울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며 “대형 인명사고로 이어질 뻔한 아찔한 상황이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 수석대변인 “안전한 대한민국은 문재인 정부의 최우선 가치”라며 “정부와 관련 지방자치단체는 사고 발생 경위를 명확히 밝히고 위법 행위는 없었는지 철저히 조사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문 정부 출범 이후 안전을 위한 각종 제도와 절차 등을 정비해왔지만 반복되는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실제 현장에서 제대로 작동하는지 철저한 점검이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