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례군, 주거급여 사전 신청·접수

최종수정 2018.08.14 15:34 기사입력 2018.08.14 15: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육미석 기자] 전남 구례군은 오는 10월부터 부모 또는 자녀 등의 소득·재산과 상관없이 본인의 소득·재산에 따라 주거급여 대상자로 보호받을 수 있도록 하는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됨에 따라 주거급여 사전 신청을 받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주거급여는 기초생활보장제도 4대 급여 중 하나로, 수급자의 소득, 주거형태, 주거비 부담수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저소득계층의 전·월세 주거비 지원 및 집수리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선정기준은 소득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 43% 이하(2018년 기준 4인 가구 194만 원)인 가구이며,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전·월세로 거주하는 경우 4인 가구 최대 20만8000 원의 임차료를 지원받게 되고 본인 소유의 집인 경우 최대 1026만 원 범위 안에서 집수리를 지원받게 된다.

사전신청 기간은 내달 30일까지며 접수처는 읍·면사무소에서 받고 있다. 선정이 되면 10월분부터 급여가 지급된다.

또 사전신청기간 종료 후에도 연중 신청이 가능하며, 선정 시 급여는 신청한 달부터 지급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제도 시행으로 저소득층의 주거비 부담이 줄어들어 주거안정과 주거수준이 향상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육미석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