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서초구 뉴코아 쇼핑몰, 천장 시멘트 파편 떨어져 주민 불안

최종수정 2018.07.27 15:47 기사입력 2018.07.27 15:47

댓글쓰기

서초구 "시멘트 모르타르 부식돼 떨어진 것…건물 안전 문제 없어"

27일 서울 서초구 한 대형 쇼핑몰에서 부식된 천장 시멘트 모르타르 조각이 바닥으로 떨어졌다. 사진=서초구청 제공

27일 서울 서초구 한 대형 쇼핑몰에서 부식된 천장 시멘트 모르타르 조각이 바닥으로 떨어졌다. 사진=서초구청 제공


[아시아경제 송승윤 기자] 서울 서초구 한 대형 쇼핑몰에서 부식된 천장 시멘트 조각이 바닥으로 떨어져 주민들의 불안감을 조성했다.

27일 서초구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께 잠원동 뉴코아쇼핑센터 지하 1층의 한 매장 천정에서 바닥으로 파편이 떨어졌다. 서초구청이 현장 확인을 한 결과 파편은 천장 위 공조실에서 부식돼 떨어져 나간 시멘트 '모르타르'로 확인됐다. 서초구청 관계자는 "건물 안전 자체에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다행히도 파편으로 인한 피해자는 없었고, 건축물 안전 자체에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건물 붕괴 조짐'이 있다는 루머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퍼져 인근 주민들을 불안에 떨게 했다. 떨어진 파편에 크게 놀란 일부 고객들이 SNS상에 '뉴코아 아울렛에 균열이 가고 천정에서 돌이 떨어지는 등 붕괴 조짐이 있다'는 루머가 퍼뜨렸다. 또 '당분간 뉴코아를 이용하면 안 된다'는 말도 돌았다.

뉴코아는 일단 사고가 난 매장 천장에 그물망을 설치하고, 시설물을 점검하기로 했다. 이 건물은 지난달 안전점검 때는 '양호' 판정을 받았다.

한편, 뉴코아 아울렛에서는 지난 2015년 건물 외벽 용접 작업 중 내장재에 붙은 불이 창고 안으로 튀면서 불이 나 쇼핑객 수백 명이 긴급 대피했다.
송승윤 기자 kaav@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