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GS슈퍼마켓, 복날 보양식 상품 2배 늘렸다…삼계탕 영계·전복 등 할인

최종수정 2018.07.13 08:02 기사입력 2018.07.13 08:02

GS슈퍼마켓, 복날 보양식 상품 2배 늘렸다…삼계탕 영계·전복 등 할인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수퍼마켓은 이달 17일까지 복날 행사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복날행사를 위해 GS수퍼마켓은 복날 대표음식 삼계탕을 위해 닭 100만 마리, 여름 보양식 전복 10톤, 제철과일 수박 20만통 등 지난 해보다 2배 이상 늘린 물량을 산지 직송으로 준비했다.

행사기간 브랜드 삼계탕용영계(500g)를 마리당 3980원, 3마리 구매하면 8880원에 판매한다. 제휴카드(KB국민, 신한, 롯데, 팝카드)로 브랜드 토종닭(1㎏)을 결제하는 고객은 기존 판매가격 대비 30% 할인된 8880원에 구매 가능하다. 또 1kg 이상의 큰 닭고기와 토종닭 전 품목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백숙용 부재료(당귀, 황기, 헛개나무 등)를 무료 증정한다.

국내산 1등급 냉장닭으로 만든 간편 보양식인 ‘간편하닭 1등급 삼계탕(800g)’, 무항생제 큰 닭고기로 만든 ‘푸짐하닭 친환경 반계탕(1㎏)’을 6880원(정상가 9980원)에 초특가 판매한다. 또 삼계탕 부재료인 능이와 녹두도 각 4980원이 판매하고, 홍삼은 9800원에 판다.
무더운 여름철 원기 회복을 위한 수산 보양식 전복도 10톤 준비했다. 14일 단 하루 전복 대 사이즈 10미를 행사가 2만4750원, 제휴카드로 결제하면 1만9800원에 구매 가능하다. 이 기간 전복(중 사이즈 5미, 소 사이즈 8미)를 제휴카드로 구매하는 고객은 전주 대비 20% 할인된 가격인 8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수박도 20만통 선보인다. GS수퍼마켓은 음성, 맹동, 고창 등 유명산지의 하우스 수박을 초특가로 판매한다. 행사 기간 동안 8kg~10kg 이상의 대왕수박을 제휴카드로 구매시 9980원(8㎏이상)과 1만1980원(9㎏ 이상), 1만3980원(10㎏ 이상)에 구매 가능하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