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국당몫 국회부의장에 5선 이주영 선출(상보)

최종수정 2018.07.12 17:38 기사입력 2018.07.12 17:38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자유한국당은 12일 20대 후반기 국회부의장에 5선의 이주영 의원을 선출했다.

윤재옥 국회부의장 선거관리위원장은 이날 열린 의원총회에서 "정진석 후보와 이주영 후보 투표 결과 이 의원이 총 101표 중 과반수 이상을 득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의원은 당선 인사말씀을 통해 "제1야당 몫의 국회부의장으로서 저에게 주신 책무와 사명을 다해 한국당과 보수우파들의 기를 살려갈 수 있도록 하겠다"며 "정부·여당을 제대로 견제하는데서 국민의 신뢰와 사랑을 받을 수 있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회의장의 편파·독주에 대해선 과감하게 고리를 끊어내겠다"고 힘줘 말했다.

앞서 여야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은 20대 후반기 국회 원구성 협상을 통해 국회의장에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국회부의장 두자리는 각각 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가져가기로 합의한 바 있다. 민주당은 일찌감치 문희상 의원을 선출한 바 있다. 바른미래당은 주승용 의원, 정병국 의원 2파전으로 선거를 치를 예정이다. 최종 국회의장단은 13일 본회의에서 결정된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