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국 상륙한 '안드로이드 오토'…"시판중인 현대·기아차 적용"

최종수정 2018.07.12 11:46 기사입력 2018.07.12 11:46

한국어 지원하는 구글 어시스턴트 적용…길안내·음악·메시지·전화 음성으로 제어
스마트폰과 차 연결 후 설치해야만 이용 가능…국내에서만 유일하게 '카카오내비' 지원

한국 상륙한 '안드로이드 오토'…"시판중인 현대·기아차 적용"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차에서 음악이나 내비게이션 등을 음성명령으로 실행시킬 수 있는 '안드로이드 오토'가 국내에 상륙했다. 국내에 시판중인 현대·기아차 전 차종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이용할 수 있다.

12일 구글은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기아 360에서 '구글 안드로이드 오토 출시 기자간담회'를 열고 안드로이드 오토를 국내에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차량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연동해 내비게이션·음악·전화·메시지 기능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차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이용하려면 스마트폰에 안드로이드 오토 앱을 설치한 후, 차량과 USB로 연결하면 자동으로 안드로이드 오토가 설치된다. 국내에서는 차량과 연결하지 않고 스마트폰 단독으로 안드로이드 오토를 이용하는 것은 지원되지 않는다.
로렌스 김 구글 안드로이드 오토 리드 프로덕트 매니저는 "차량에서 미러링한 것과는 다르게 차량에 최적화한 형태로 UI를 구성했고 모든 소프트웨어는 차량 내 디스플레이가 아니라 스마트폰에서 작동된다"며 "소프트웨어는 스마트폰에서 업데이트되기 때문에 오래된 자동차에서도 최신 데이터나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한국어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해 음성으로 길안내나 음악 재생, 전화나 메시지 발신·수신 등을 명령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오케이 구글, 엄마에게 출발한다고 메시지 보내줘"라고 명령하면 입력된 메시지가 맞는지 확인한 후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 또 "오케이 구글, 인천공항 가는 길 알려줘"라고 말하면 길을 안내해준다. 이외에 날씨 확인이나 간단한 검색도 가능하다.

차량 내부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구동한 모습
차량 내부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구동한 모습


주행 중에 음악을 듣고싶을 때는 멜론, 지니, 벅스, 네이버뮤직, 팟티 등 음악·팟캐스트 앱을 이용하면 된다. 음성 명령으로 원하는 음악을 재생하는 것도 가능하다. 예를 들어 "오케이 구글, 벅스에서 효린 노래 들려줘"라고 말하면 지정한 노래가 재생된다.

내비게이션은 카카오모빌리티의 '카카오내비'가 적용됐다. 해외에서는 구글 지도를 내비게이션으로 제공하지만 한국 구글 지도에서는 자동차 길찾기 서비스가 제공되지 않아 '카카오내비'와 손을 잡았다. 2년 전 구글이 국부에 지도 반출을 요청했으나 실패했고 자체 내비게이션 구축 대신 카카오내비를 선택하는 우회 전략을 택했다. 안드로이드 오토가 해외에 출시된 것은 2015년이지만 국내에는 지도 문제로 인해 3년 만에 안드로이드 오토를 선보이게 된 것이다. 카카오내비 외에 구글 자회사의 내비게이션 서비스인 '웨이즈'를 내려받아 이용할 수도 있다.

로렌스 김 리드 프로젝트 매니저는 "웨이즈의 맵핑 데이터는 이용자데이터를 토대로 제공되기 때문에 카카오내비보다 콘텐츠가 완전하지 않다"고 설명했다.

현대·기아차의 전 차종에 안드로이드 오토가 지원된다. 2014년 이후 출시된 쏘나타, 그랜저, 아슬란, 싼타페, i30, i40와 2013년 8월 이후 출시된 K5, K7, 쏘울 등은 업데이트 시 이용 가능하다. 기본 적용되는 차종은 출시 시기에 따라 다르며 해당 차종은 안드로이드 오토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2015년 출시됐고 50개 이상 브랜드, 500종 이상의 차종에 탑재돼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지원하는 다른 미디어·커뮤니케이션 앱을 실행할 수 있지만 현재 이용 가능한 앱은 제한적이다. 한편 구글은 안드로이드 오토를 '커넥티드 카' 서비스로 제공하기 위해 '안드로이드 오토 임베디드'를 개발중이다. 휴대폰과 연결하지 않고도 OS가 차량에 설치돼있어 창문이나 AC 등을 컨트롤 할 수 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