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광주여대 양궁부 최미선, 2018 아시안컵 양궁대회 개인종합 1위

최종수정 2018.07.12 09:46 기사입력 2018.07.12 09:46

제36회 대통령기 전국남여양궁대회 경기 모습. 사진=광주여자대학교
제36회 대통령기 전국남여양궁대회 경기 모습. 사진=광주여자대학교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광주여자대학교(총장 이선재) 양궁부(감독 김성은) 최미선 선수가 2018 아시안컵 양궁대회에서 개인종합 1위로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0일 대만 타이페이에서 열린 여자 리커브 결승에서 안산(광주체고)을 상대로 세트 스코어 6대0 승리를 거두며 정상에 올랐다.

광주여대 양궁부는 최근 국내 대통령기 전국남여양궁대회에서 단체전, 개인전 우승을 석권했을 뿐만 아니라 경북 예천에서 열린 회장기 전국 대학·실업양궁대회 세계신기록 타이를 기록하는 등 국내·국제 대회에서 최강의 면모를 보였다.

이로써 광주여대 양궁은 국내를 넘어 세계 최고의 수준을 자랑하며, 명실상부한 한국 여자 양궁의 위상을 굳건히 하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msynews@naver.com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