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6·13 민심]원유철 '한국당재건비상행동' 비판…"네탓 내탓 할때 아니야"

최종수정 2018.06.13 23:21 기사입력 2018.06.13 23:21

댓글쓰기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은 13일 당의 6·13 지방선거 참패와 관련 "선당후사의 마음으로 개표를 차분히 지켜보며 자중자애 할때"라고 말했다..

원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개표가 진행중인 상황에서 성명을 발표하고 서로에게 책임을 묻는것은 옳지않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는 이날 발표한 한국당 전·현직 당협위원장들이 모인 ‘한국당재건비상행동’의 성명서를 비판한 것으로 보인다. 이들 모임에 현역 의원 10명의 이름이 올라 있으나 일부 의원들은 "사실 무근"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그는 "저부터도 책임이 적지않음을 통감하고있다"며 "최종개표후 민심이 어디있는지? 우리가 무엇을 잘못했고 어떻게해야 하는지? 하는 결정을하는것이 순서"라고 지적했다.

원 의원은 이어 "그리고 네탓이아닌 내탓이라는 자기반성과 성찰에서부터 당의 혁신은 시작되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