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문인 후보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은 '민주주의 가치' 지키는 일”

최종수정 2018.05.17 22:00 기사입력 2018.05.17 22:00

문인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 북구청장 예비후보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문인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 북구청장 예비후보는 17일 5·18민주화운동 38주년을 맞아 “5·18민주화운동의 완전한 진상 규명은 결코 진보와 보수의 문제가 아니라 상식과 정의의 문제라고 한 문재인 대통령의 말씀은 광주를 넘어 모든 국민이 공감하고 민주주의 가치를 지키는 일이라고 밝혔다.

문 예비후보는 이날 논평 보도자료를 내고 “문재인 정부 들어 국민적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지금, 5.18민주화운동의 드러나지 않은 진실이 온전히 규명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최근 국회에서 5·18진상규명을 위한 특별법 발의가 이어지고 있어 매우 고무적이다”며 “특별법 제정이 조속히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msynews@naver.com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