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영주 고용부 장관, 신규 최저임금위원 위촉장 전수

최종수정 2018.05.17 11:00 기사입력 2018.05.17 11:00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고용노동부는 김영주 장관이 17일 오전 11시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신규 위촉된 제11대 최저임금위원회 위원 26명에게 위촉장을 전수했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위촉식에서 "올해 최저임금 연착륙 상황, 고용·경제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면서 저임금 노동자의 격차해소를 통해 소득분배 상황이 단계적으로 개선될 수 있도록 합리적인 수준으로 최저임금을 심의·의결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작년 9월부터 최저임금위원회, 국회에서 검토·논의되고 있는 최저임금 제도개선도 마무리 될 필요가 있다"며 "국회에서 최저임금법 개정안을 하루 속히 처리해 주시기를 간청드린다"고 말했다.

한편,새롭게 위촉된 최저임금위원회 위원들은 향후 3년간 최저임금의 심의·의결을 담당하게 된다. 이들은 이날 최저임금위원회 전원회의를 시작으로 2019년도에 적용될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본격적인 논의에 착수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