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文정부 덕 봤나?‥지방직 9급 경쟁률 대폭↓

최종수정 2018.05.16 14:46 기사입력 2018.05.16 14:46

댓글쓰기

행정안전부, 19일 전국 16개 시도 365개 시험장서 일제 실시..."선발인원 4496명 늘고 지원자 9962명 감소"

文정부 덕 봤나?‥지방직 9급 경쟁률 대폭↓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올해 지방공무원 9급 시험 경쟁률이 14.2대1을 기록해 전년도에 비해 대폭 하락했다. 문재인 정부 공무원 증원 방침에 따라 선발 인원이 늘어난 반면 지원자는 감소했기 때문이다.
16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2018년도 지방공무원 9급 공개경쟁채용시험이 서울을 제외한 전국 16개 시·도 365개 시험장에서 19일 일제히 실시된다.

올해 선발인원은 지난해 1만315명보다 4496명이 늘어나 총 1만4811명이다. 반면 지원자는 총 21만539명으로 전년도 22만501명에 비해 9962명 줄었다. 이에 따라 평균 경쟁률이 14.2대 1로 다소 내려갔다. 지난해엔 21.4대1보다 대폭 하락한 수치다. 지방직9급 공무원 시험 경쟁률은 2016년 18.7대1, 2015년 16.5대1, 2014년 19.2대1 등 매년 증가하는 추세였다.

직군 별로는 행정직이 8906명 모집에 15만5625명이 원서를 접수해 17.5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기술직은 5905명 모집에 5만4914명이 지원해 9.3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역 별로는 대구 26.5대 1, 부산 22.9대 1, 대전 21.2대 1 순으로 높았다. 반면 전남 10.1대 1, 충남 10.8대 1, 충북 11.0대 1 순으로 경쟁률이 낮았다.

연령별로는 20세~29세가 60.4%(12만7215명)로 가장 많고, 30세~39세가 31.8%(6만6886명), 40세 이상 6.6%(1민3939명), 19세 이하는 2,499명(1.2%)명의 순으로 집계됐다. 특히 19세 이하 응시인원이 2017년 908명 대비 1591명 증가에 두 배가까이 늘어난 점이 특징이다. 지원자 중 여성의 비율도 11만8096명(56.1%)으로 지난해(54.7%)보다 조금 높았다.

이번 필기시험 결과는 다음달 14일부터 7월6일까지 각 시·도별 누리집을 통해 발표된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