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황하나 “결별 기사, 다 거짓말”…과거 디카프리오와 저녁까지…화려한 인맥 재조명

최종수정 2018.05.16 11:18 기사입력 2018.05.16 11:18

황하나, 박유천 / 사진=황하나 인스타그램, 스포츠투데이DB



JYJ 박유천이 황하나와 결별을 인정한 가운데 황하나는 결별을 부정하는 듯한 발언을 해 네티즌의 이목을 끌고 있다. SNS을 통해 “다 거짓말이다”라는 의미심장한 발언을 했다.

15일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유천과 황하나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한 것이 맞다”고 결별 사실을 인정했다.

결별 소식에 황하나의 인스타그램에는 “힘내시고 행복하게 사시길”이라는 응원의 댓글이 이어졌다. 그러나 황하나는 “기사보지 마세요. 다 거짓말이라”고 답해 두 사람이 결별한 것이 거짓이라는 추측이 제시됐다. 현재 황하나의 인스타그램 댓글은 비공개로 전환됐다.

한편 황하나는 파워블로그로 알려졌으나 남양유업 창업주 故 홍두영 회장의 외손녀라는 사실까지 알려지며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사진=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화면 캡처


과거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 출연한 한 연예부 기자는 자신의 지인이 황하나와 친구라고 밝히며 “황하나가 그쪽(미국 사회)에서 많이 유명했다더라. 얼마 전 저녁에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밥을 먹었다”고 폭풍 인맥을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실제로 황하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룹 소녀시대 효연, 모델 비비안, 그룹 씨엔블루 이종현, 그룹 FT 아일랜드 최종훈, 래퍼 쌈디 등 유명 연예인들과 함께한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또 황하나는 “사랑하는 우리 셋 최악의 조명 아래서”라는 글과 함께 배우 홍수아와 함께 식사를 하고 있는 영상을 공개한 바 있다. 해당 영상에 황하나는 “서로 너무 잘 맞아서 맨날 만나면 수다가 100시간이 모자라”다며 “계산하려고 나갔는데 이미 계산됐다며...수아 언니 오늘도 잘 먹었어”라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