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국당, 배현진·김대식·길환영 재선거 공천

최종수정 2018.05.14 14:52 기사입력 2018.05.14 14:46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자유한국당은 6·13 지방선거와 함께 치르는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후보에 배현진(서울 송파을), 김대식(부산 해운대을), 길환영(충남 천안갑)을 공천, 14일 공천장을 수여했다.

선대위원장인 홍 대표는 14일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후보자 공천장 수여식'에 참석해 "재보궐선거에 나설 후보들은 세곳 모두 압승할 것으로 굳게 믿는다"고 강조했다.

홍 대표는 이어 "지난 1년 간 문재인 정부 들어 살림살이가 나아진 것이 있나. 올란간 건 세금하고 물가밖에 없다"며 "그런데도 더불어민주당에 투표하겠다는게 오히려 비정상적 상황"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홍문표 사무총장도 "우리가 공개할 수 없는 여러 여론조사 지표를 갖고 있는데 세 후보가 아주 열심히 한 결과 완전히 안정권으로 들어선 지표를 갖고 있다"고 거들었다.

한국당은 이와 더불어 이날 노원병 재선거 후보에도 사실상 강연재 변호사를 확정하고 인재영입 환영식을 열었다. 홍 대표는 "누구도 선뜻 나서지 않았는데 용기있게 출마를 결심한데 대해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국당은 전남·전북지사 후보도 곧 결정할 예정이다. 홍 사무총장은 "열정을 갖고 문재인정부의 잘못을 국민에게 고하겠다는 소신 있는 전북, 전남지사 후보 두 분이 오늘 중으로 결정되면 공개하고 지역에 가서 대대적으로 필승결의대회도 열 계획"이라고 알렸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