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경기교육청 '학업중단위기 학생 지원위한 워크숍' 개최

최종수정 2018.04.17 16:46 기사입력 2018.04.17 16:46




[아시아경제(의정부)=이영규 기자] 경기도교육청이 17일 의정부 경기교육청 북부청사 김대중홀에서 '학업중단예방 집중지원학교 업무담당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학업중단 학생 감소 및 건강한 학교문화 조성을 위해 기획됐다. 워크숍에는 학교 업무담당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경기교육청은 올해 학업중단예방 집중지원학교를 100개 학교를 선정해 학업중단예방 지원체제 구축으로 학업중단 위기학생의 학교생활 적응을 돕고 있다.

이날 워크숍은 ▲학업중단예방 실천방안 ▲학업중단예방 집중지원학교 단계별 운영 방안 ▲학업중단숙려제 운영 및 지원활동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또한 학업중단숙려제 운영 관련 질의응답(Q&A)도 이어졌다.

경기교육청은 다음 달부터 7월까지 신규 선정 학교와 희망 학교 등 52개 학교를 대상으로 학교별 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해 학업중단 위기학생 지원을 구체화할 계획이다.

정만교 경기교육청 진로지원과장은 "학업중단예방 사업은 단 한 명의 학생도 포기하지 않는 책임교육을 실현하는 것"이라며 "학업중단 위기 학생들이 학업을 포기하지 않고, 자신의 꿈을 지속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