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임종석 "남북 핫라인 20일 개통…통화시기는 확정 안돼"(상보)

최종수정 2018.04.17 16:37 기사입력 2018.04.17 16:37

댓글쓰기

"별도 공간 마련 아닌 핫라인 성격에 맞는 배치될 것"
남북정상회담 준비위원장인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17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남북정상회담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남북정상회담 준비위원장인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17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남북정상회담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설 기자, 이민찬 기자] 청와대는 17일 남북 정상 간 '핫라인' 설치는 20일께 완료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북정상회담 준비위원회 위원장인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언론 브리핑을 통해 "통신 실무회담은 이미 두 차례 진행됐으며 핫라인은 실무적으로는 20일께 연결될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임 실장은 "그 때쯤 시범 통화가 가능할 것 같지만 정상 간 통화를 언제할지는 확정되지 않아서 확답하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핫라인 설치 장소와 관련해서는 "당연히 정상의(이 있는) 공간에 설치해야 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면서 "별도의 공간을 마련하는게 아니고 핫라인 성격에 맞는 배치가 돼야 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내일 열릴 의전·경호·보도 관련 2차 실무회담에서는 꽤 많은 문제가 논의될 것"이라며 "실무회담이 고위급회담을 열 정도로 많이 조정되면 고위급회담 날짜를 바로 잡겠지만 좀 더 필요하면 실무회담을 한 차례 더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설 기자 sseol@asiae.co.kr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