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JBJ 활동 종료, 연장 논의 했지만 '4월30일'까지만…'정말 바람직한 조합'이었는데

최종수정 2018.03.14 20:17 기사입력 2018.03.14 20:02

댓글쓰기

JBJ.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JBJ. 사진=코스모폴리탄 제공



그룹 JBJ가 7개월 간의 활동을 마무리한다.

JBJ는 불과 지난달까지도 활동 연장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내비쳤지만 연장의 꿈을 이루지 못하고 예정대로 4월 활동 종료를 선언했다.

14일 오후 JBJ 소속사 페이브엔터테인먼트는 "4월30일 매니지먼트 계약이 만료됨에 따라 7개월간의 활동을 마무리하게 됐다. 지금의 JBJ가 탄생하고 존재할 수 있었던 것은 온전히 팬들 덕분"라며 "꿈과 같은 그간의 여정이 이어질 수 있도록 응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많은 팬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인사를 남겼다.

또 "그동안 JBJ는 계약 만료와 관련해 활동 연장을 위해 멤버들과 소속사 및 관계사 등은 솔직하면서도 진중한 논의를 장시간 이어왔다. 이를 바탕으로 많은 의견을 주고 받았고, 제2, 제3의 장을 펼쳐나가야할 멤버들 각자의 꿈과 미래 역시 중요하다는 점을 인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계약 만료 시점인 오는 4월30일까지 멤버들은 예정된 스케줄을 충실히 소화하며 팬들과 함께 소중한 시간을 나눌 계획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