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화순군, 소규모 농업기반시설 정비…소득향상 기대

최종수정 2018.03.14 16:38 기사입력 2018.03.14 16:38

화순군, 소규모 농업기반시설 정비…소득향상 기대



[아시아경제 김영균 기자] 전남 화순군은 49억600만원을 들여 소규모 농업기반시설 집중 정비를 통해 주민 숙원사업을 해소하고 농가소득 향상에 나섰다고 14일 밝혔다.

군은 소규모 농업기반시설 정비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지난 1월 13개 읍면 실무자와 2주간의 합동집무를 통해 자체 설계를 마치고, 화순읍 벽라리 용배수로 정비 등 58건에 대해서는 지난 2일 1차적으로 발주했다.

실시설계 용역 추진 중인 화순읍 세량리 배수로 정비공사 등 나머지 58건에 대해서는 용역을 마무리하는 대로 내달 중 발주해 농가의 영농불편을 해소하고 소득을 높이기로 했다.

소규모 농업기반시설 정비사업은 소규모 농업구조의 개선을 통해 농업용수 공급을 원활하게 하기 위한 용·배수로와 취입보 등 수리시설을 정비하는 사업이다.
특히 봄철 가뭄대비를 위한 가뭄발생 예상 지역을 발굴해 관정개발을 추진하며 미 포장돼 농업 활동에 불편했던 농로를 포장해 정비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화순군 관계자는 “오는 5월 이내에 사업을 모두 마무리해 영농기 농업활동에 지장이 없도록 할 계획”이라며 “공사 착공시 주민 민원사항을 우선적으로 해결하고 부실시공 예방을 위해 사업장별 공사 지도감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균 기자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