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봄시즌 가구인테리어 특집] 포름알데히드·라돈 제어…최고 친환경 바닥재

최종수정 2018.03.14 15:00 기사입력 2018.03.14 15:00

동화기업 '나투스 진 헤링본'
결혼시즌 신혼집 꾸미기

[봄시즌 가구인테리어 특집] 포름알데히드·라돈 제어…최고 친환경 바닥재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동화기업의 바닥재 '나투스 진 헤링본'은 가족의 건강을 챙기면서 개성 있는 공간을 연출할 수 있는 제품이다. 100% 국내산 소나무만을 원재료로 사용했다. 내수성이 강하고 습기 노출에 대한 복원력도 우수하다.

친환경 신소재 나프보드 위에 다양한 무늬지를 입히고 헤링본 시공 처리를 한 포름알데히드 방출량 0.3㎎/ℓ 이하의 최고 친환경등급(SE0) 바닥재다. 아토피성 피부병, 새집 증후군 발생을 유발하는 포름알데히드 방출이 거의 없다.

또 제품 생산 단계에서 라돈 제어 기술을 적용했다. 폐암 발병의 주요 원인인 라돈 가스 저감에 큰 효과를 보인다. 시공 단계에서도 라돈 제어 물질을 첨가한 나투스 진 전용 시공 접착제 '그린풀 황토'를 신규 개발해 사용하기 때문에 바닥 면에서 발생하는 라돈 가스를 더욱 효과적으로 흡착 분해한다.
기존 강마루 시공과는 차별화된 이중 시공 방식(클릭 시공과 접착식 시공 결합)을 적용했다. 목질 바닥재의 고질적인 문제인 수축 팽창 문제를 해결했다. 고강도 표면 소재를 사용하기 때문에 찍힘, 긁힘, 오염에 매우 강하며 청소ㆍ유지 관리가 쉽다.

공간을 넓어 보이게 하는 기본적인 사선무늬 헤링본 시공 외에 대청마루형 또는 사각형 시공 방식 등도 가능하다. 또 시공에 최적화된 규격(가로 95mm×세로 475mm)으로 제품을 구성해 패턴 디자인을 더욱 돋보이게 연출할 수 있다. 원목부터 대리석까지 10여종의 패턴으로 구성했다. 특히 대리석 패턴은 석재 특유의 표면 입체감을 살려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